ad26
default_setImage2
default_setNet1_2

도교육청, 특수교육 지원 강화

기사승인 2019.01.09  13:34:21

공유
default_news_ad1

- 특수교육지도사 및 사회복무요원 증원

[평택시민신문]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2019학년도 특수교육 대상 학생의 학교생활 지원 강화를 위해 특수교육지도사를 증원한다.
2019년 특수교육지도사 운영 인원은 1125명으로 작년 대비 45명 증원됐다. 총 소요예산은 260억 원이다.
이번 신규채용 인원 45명은 지역 개발 사업으로 특수학급 수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평택, 화성, 용인, 구리남양주를 중심으로 수원, 광명, 안산, 광주하남, 김포, 의정부 등 총 10개 교육지원청에서 채용하며, 2019년 3월부터 각 급 학교에서 근무하게 된다.
또한, 2019년에는 장애학생 활동분야 사회복무요원도 1100명까지 증원하고, 사회복무요원 활동비 74억원도 편성했다. 이는 2018년에 880명이던 사회복무요원을 200여 명 이상 증원한 것으로, 특수교육지도사 대부분이 여성인 점이 감안됐다.
권오일 특수교육과장은“특수교육 보조인력 지원을 통해 특수교육 대상학생들이 학교생활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고 수업 참여 의 기회가 확대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경기 특수교육 현장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은석 기자 webmaster@pttimes.com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평택시민신문 모바일 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4

최신기사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