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6
default_setImage2
default_setNet1_2

원유철 국회의원, 자유한국당 북핵외교안보특위 위원장에 선임

기사승인 2019.02.08  09:41:36

공유
default_news_ad1

[평택시민신문] 원유철 국회의원(평택갑)이 자유한국당 ‘북핵외교안보특별위원회’ 위원장으로 선임되었다. 자유한국당은 원내 11명의 고문 및 위원단과 11명의 전문가 자문위원단으로 구성된 ‘북핵외교안보특별위원회’를 구성했다. 북핵특별위원회는 “북핵 폐기를 통한 한반도의 평화정착을 위한 집중적인 당과 국회 차원의 노력이 중요한 시점에서, 소위 ‘스몰딜’(small deal, ICBM폐기-핵동결 합의)에 대한 국민이 우려를 담아내겠다는 포석”이라고 전했다.

북핵특별위원회는 “스몰딜로 북미 간 회담이 마무리되고 대북제재가 완화되고, 종전선언에 대해 합의될 경우 향후 북한이 평화조약 체결 및 미군 철수 요구를 하지 않으리란 보장이 없다”고 주장하였다.

원유철 위원장은 “북핵폐기특위는 제2차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이러한 국민의 우려와 안보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전문가들의 의견을 담아 미 트럼프 대통령과 및 미 의회에 전달하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을 꺼냈다. “이전에도 새누리당 방미특사단장 자격으로 당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 인수위원회에 트럼프-김정은 간 ‘햄버거 회담’이 북한의 핵 폐기가 아닌 핵 동결로 갈 우려에 대해 전달한 바도 있다”라면서 “2차 북미정상회담은 반드시 핵 폐기 합의를 해야 하고, 북핵 폐기의 구체적 실천방안을 위한 비핵화 로드맵이 제시되어야 하며, 주한미군은 의제가 되어선 안 될 것”이라며 자유한국당은 북핵폐기가 가시화될 경우 전폭적인 대북지원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정호 기자 webmaster@pttimes.com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평택시민신문 모바일 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독자가 내는 소중한 월 5천원 구독료는 평택시민신문 대부분의 재원이자 올바른
지역언론을 지킬 수 있는 힘입니다.
# 구독료: 60,000원(년간·면세)/계좌 : 농협 113-01-201551 주식회사 평택일보사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4

최신기사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