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6
default_setImage2
default_setNet1_2

까만 손으로 온기 전한 연탄천사들

기사승인 2019.11.06  10:54:26

공유
default_news_ad1

- 한광중, 자체적으로 성금 마련해 연탄나눔은행에 연탄 8000장 기부

사흘간 직접 소외계층에 연탄 전달 

10월 31일 한광중학교 2학년 2반과 9반 학생들은 교사들의 지도하에 세교동에서 연탄나눔봉사활동에 참여했다.

[평택시민신문] 한광중학교(교장 이계성) 전교생이 평택연탄나눔은행의 연탄천사로 활동하며 지역사회에 온기를 전했다.

연탄나눔봉사에 앞서 지난달 29일 한광중 교장실에서는 사랑의 연탄 전달식이 이뤄졌다. 올해 한광중은 교내에서 개최된 ‘교복나눔장터’와 ‘바자회’ 수익금 등으로 연탄 8000장을 마련해 연탄나눔은행에 기부했으며 이를 29일부터 31일까지 사흘간 17가구에 직접 전달했다. 연탄을 전달 받은 가구는 평택연탄나눔은행이 지정해준 지역의 어려운 이웃과 소외계층이다. 봉사활동에는 900여 명의 학내 구성원들이 참여했다.

한광중의 연탄나눔봉사활동은 직접 성금을 마련해 진행했다는 점에서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한광중은 2013년부터 일부

학급의 연탄나눔을 시작으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2015년부터 전 학급 행사로 자리잡은 봉사활동은 매년 진행됐으며 올해로 7년차를 맞이했다.

봉사활동에 대한 한광중 교사들과 학생들의 반응은 매우 긍정적이다. 한광중 역시 봉사활동이 교내에 미치는 긍정적인 영향을 인지하고 다년간 적극적인 자세로 활동에 임하고 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김민식 교사는 “학생들의 반응이 생각보다 좋다보니 보다 적극적으로 봉사활동에 참여하게 된다”며 “활동을 마치고 다음날 학교에 가면 많은 학생들이 연탄나눔봉사에 관련된 이야기를 해 훈훈한 학급 분위기가 조성된다”고 뿌듯해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김영호(한광중2)학생은 “1학년 때에 이어 올해에도 봉사활동에 참여하게 됐다”며 “어려운 분들을 돕게 돼 뜻 깊고 몸은 힘들지만 마음은 더 풍족해졌다. 내년에도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평택연탄나눔은행은 평택시민신문, 평택시사회복지협의회, 연탄길(쌍용차 봉사단체)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것으로 2007년 발족 이래 13년 동안 연중으로 기금을 모아 연탄지원가구 선정, 연탄지원 및 연탄보일러 수리·교체 등의 활동을 하고 있다.   

10월 29일 한광중학교에서 진행된 사랑의 연탄 전달식

 

 

변선재 기자 webmaster@pttimes.com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평택시민신문 모바일 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4

최신기사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