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6
default_setImage2
default_setNet1_2

평택시문화재단, 정책연구 ‘시동’

기사승인 2020.05.29  09:51:41

공유
default_news_ad1

- 문화다양성 보호·증진활성화연구 추진

[평택시민신문] 평택시문화재단이 지역 문화다양성 보호·증진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정책연구를 추진한다고 지난달 27일 밝혔다.

이를 위해 김지나 전문위원(서울대), 김진형 교수(한신대), 박성복 소장(평택학연구소), 방문식 학예사(경기문화재단), 신창희 차장(평택시문화재단), 장연환 교사(효명고), 진나래 교수(인하대) 등이 연구진으로 참여한다고 밝혔다.

자문진으로는 김해규 소장(평택인문연구소), 임봄 부소장(평택인문연구소), 최승호 지부장(경기민예총 평택지부), 최치선 상임위원(평택문화원 향토사연구소) 등이 참여한다.

재단은 연구를 통해 평택의 문화적 현안을 진단하고 지역을 대표할수 있는 문화자원을 발굴, 평택의 문화정체성을 공고히 한다는 방침이다. 또 문화적 소수자를 포함한 시민과 문화자원을 연결할 수 있는 다채로운 지역 특화 문화콘텐츠 기획을 진행할 계획이다. 최종보고서는 올해 말 발간되어 재단 홈페이지에 공개될 예정이다.

재단 관계자는 “이번 연구를 통해 지역 특수성이 표현되는 평택 문화다양성 정책이 수립될 예정”이라며 “점차 잊혀지는 지역문화의 가치를 재발굴하고 더 많은 시민이 공존·상생할 수 있는 문화생태계를 조성하는 것이 이번 연구의 궁극적인 목적이다”라고 말했다.

 

안노연 기자 webmaster@pttimes.com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평택시민신문 모바일 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4

최신기사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