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6
default_setImage2
default_setNet1_2

제13호 태풍 링링 북상, 평택해경 대응 태세 강화

기사승인 2019.09.07  15:11:05

공유
default_news_ad1

지역구조본부 설치 비상 근무체제 돌입

대형 위험물 운반 등 운항 현황 재점검 

[평택시민신문] 평택해양경찰서(서장 김석진)는 한반도로 북상 중인 제13호 태풍 ‘링링’이 경기남부와 충남북부로 접근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해양 사고 예방을 위한 대비 태세를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평택해경에 따르면 지난 5일 제13호 태풍 링링 북상에 대비해 △관할 해역 출어선에 대한 대피 유도 △항포구, 방파제, 갯바위, 해안가에 대한 순찰 강화 △정박 선박에 대한 안전 조치 여부 점검 △관할 해상에 대한 안전 순찰 △해양경찰 구조대 긴급 구조 태세 유지 등의 대책을 시행하고 있다.

또 경찰서에 지역구조본부를 설치해 비상근무에 돌입하고, 파출장소 근무 경찰관을 증가 배치해 해양사고 발생에 대비할 예정이며, 관할 해상에 정박 중인 대형 위험물 운반선, 대형 화물선의 운항 현황을 재점검하고, 필요한 경우 안전 해역으로 대피하도록 할 방침이다.

평택해경 관계자는 “제13호 태풍 링링이 수도권 해역으로 접근할 것에 대비해 비상근무 체제를 가동하고 있다”며 “태풍이 지나갈 때까지 해안가, 방파제, 항포구, 갯바위 부근에서의 활동을 자제하고, 해양 사고가 발생하면 즉시 해양경찰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박민아 기자 webmaster@pttimes.com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평택시민신문 모바일 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4

최신기사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