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6
default_setImage2
default_setNet1_2

‘경기 극저신용대출’에 800명 몰려

기사승인 2020.07.29  11:37:23

공유
default_news_ad1

신용등급 낮은 도민에게
300만원까지 저금리로 
하반기 3차 접수 계획

[평택시민신문] 평택시와 사회적협동조합 평택지역자활센터는 15일부터 24일까지 코로나 19로 생계의 어려움을 겪는 저신용자를 대상으로 한 ‘경기 극저신용대출’ 2차 신청에 800명이 신청했다고 28일 밝혔다. 

‘경기 극저신용대출’은 신용등급이 낮아 제도권 금융서비스 이용이 어려운 경기도민에게 최대 300만원을 저금리로 대출해주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신용등급이 7~10등급이고 만 19세 이상인 주민등록상 경기도 거주자다. 무심사로 50만원을 대출해주고 심사를 거쳐 300만원까지 빌려준다. 올 하반기에 3차 접수가 계획돼 있다. 

김윤영 기자 webmaster@pttimes.com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평택시민신문 모바일 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4

최신기사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